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AI 파마 코리아 컨퍼런스’ 9일 온라인 개최

입력 2020-12-02 17:33 수정 2020-12-02 17:33

바이오스펙테이터 윤소영 기자

'인공지능 활용 신약개발 생태계 조성' 및 '분야별 기술동향, 사례연구' 주제로 9명 연사 발표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인공지능신약개발지원센터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오는 9일 오전 10시 온라인으로 ‘AI 파마 코리아 컨퍼런스 2020’을 공동 개최한다. ‘상생과 협력, 그리고 경쟁’을 주제로 한 이번 컨퍼런스는 ‘인공지능 활용 신약개발 생태계의 조성’ 및 ‘분야별 기술동향 및 사례연구’에 초점을 맞췄다.

이날 오전 세션에는 △AI기반 신약개발 오픈이노베이션 가속화: LEAD(김화종 인공지능신약개발지원센터장) △의약품 개발을 위한 병원데이터의 활용(서울아산병원 헬스이노베이션 빅데이터센터 오지선 교수) △보건의료데이터의 안전한 데이터 공유 기술(TOVDATA 박효진 대표) 주제에 대한 발표가 마련되어 있다.

오후 세션은 △An Artificial Intelligence-Aided Interactive Platform for Explainable Disease Target Identification(스탠다임 구희정 박사) △Innovative Target Discovery Platform for Metabolic Disease(가천대길병원 대사성질환 혁신신약개발 사업단 최철수 교수) △약물-전사체 기반 효과적인 hit-to-lead discovery, KMAP 프로젝트(카이팜 김완규 대표) △ Hit discovery & Repurposing/indication expansion(신테카바이오 윤선일 이사) △Generative model을 통한 드노보(De novo)약물디자인(셀바스 AI 이병수 매니저) △물리-딥러닝 기반 신약개발 플랫폼(HITS 김우연 대표) 순으로 진행된다.

김화종 제약바이오협회 센터장은 “인공지능 활용 신약개발과 관련한 국내외 사례와 네트워킹 기회를 제공해 지식정보 수준을 향상하고 새로운 사업을 도입할 수 있는 기회를 모색하자는 취지”라고 말했다. 참가를 원하면 12월 8일 정오까지 (http://kaicd.websymposium.kr)에서 사전등록을 하면 된다. 등록비는 무료다.

▲AI 파마 코리아 컨퍼런스 프로그램 일정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