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진스크립트 프로바이오, CD47 항체 “CDMO 계약”

입력 2022-01-26 10:33 수정 2022-01-26 10:33

바이오스펙테이터 서윤석 기자

이원컴포텍 관계사 이노베이션바이오와 계약

▲(좌)Brian Hosung Min 진스크립트프로바이오 대표 (우)김승구 이노베이션바이오 대표(진스크립트 프로바이오 제공)

글로벌 바이오 CDMO 기업인 진스크립트 프로바이오(GenScript ProBio)는 26일 이원컴포텍 관계회사인 이노베이션바이오와 CD47 항체의 임상시료물질 위탁개발 및 생산을 위한 CDMO (Contract Development and Manufacturing Organization)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은 지난 2020년 체결한 포괄적협력계약(Master Service Agreement)의 후속 계약이다.

이노베이션바이오는 바이오마커, CAR-T, 항체치료제를 개발하는 바이오기업이다. 이노베이션바이오는 진스크립트 프로바이오와 이번 계약을 통해 차세대 면역관문억제제인 CD47 항체의 세포주 개발과 함께 비임상 및 임상시험시료를 생산할 예정이다.

CD47은 우리 몸의 정상세포가 면역을 담당하는 세포들에 의해 공격받는 것을 막는 단백질로, 암세포도 이 단백질을 이용해 면역세포들의 공격을 방어할 수 있다. CD47 항체는 암세포의 면역세포 방어기전을 억제해 대식세포에 의한 암세포의 포식을 촉진하고 항암면역반응을 높이는 특성을 가지고 있다.

기존 CD47 항체들은 임상에서 적혈구 파괴로 인한 빈혈이 심각한 부작용으로 알려져있지만 이노베이션바이오의 CD47 항체 ‘IBA-101’은 시험관 및 인간화 마우스 모델에서의 효력 및 독성연구 결과 적혈구 결합에 따른 빈혈발생을 개선한 결과를 확인했다는 설명이다.

김승구 이노베이션바이오 대표는 “이번 프로바이오와 계약을 통해 IBA-101을 빠른 기간 내 국내 임상에 진입할 수 있을 것이며, 스콧 볼드만(Scott A. Waldman) 미국 토마스제퍼슨대(Thomas Jefferson University) 병원 연구팀과 협력을 통해 미국 임상 진입까지 신속히 진행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브라이언 민(Brian Hosung Min) 진스크립트 프로바이오 대표는 “글로벌 제약사로부터 인정받고 있는 당사의 풍부한 CMC와 GMP 제조 경험을 통해 혁신적인 바이오제약 기업인 이노베이션바이오의 항체의약품 개발을 가속화하는데 보탬이 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를 통해 더 많은 환자들이 혜택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