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루닛, SK C&C와 '의료AI 얼라이언스 구축' MOU

입력 2022-06-23 09:17 수정 2022-06-23 09:17

바이오스펙테이터 김성민 기자

유방암 및 흉부·뇌·척추 질환 등 의료 AI 패키지 상품개발 협력

▲왼쪽부터 김완종 SK C&C Digital New Biz 부문장, 이예하 뷰노 대표, 장민홍 루닛 최고사업책임자, 김태규 딥노이드 전무. (사진제공=루닛)

의료 인공지능(AI) 기업 루닛(Lunit)은 SK C&C, 뷰노, 딥노이드와 '의료 AI 생태계 조성 및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은 루닛 장민홍 최고사업책임자(CBO), SK㈜ C&C 김완종 Digital New Biz 부문장, 뷰노 이예하 대표, 딥노이드 김태규 전무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도 분당 SK-u 타워에서 진행됐다.

이번 협약에 따라 4개사는 의료 AI 분야 글로벌 산업과 기술 트렌드를 공유하고, 의료 AI 시장 활성화를 위한 공동 세일즈, 마케팅을 위해 협력할 방침이다.

각사는 구체적으로 ▲흉부질환 ▲유방암 ▲뇌질환(뇌출혈, 뇌위축) ▲척추질환 등 주요 부위별 의료영상 판독을 위한 인공지능 솔루션을 선정하고, 의료기관 맞춤형 의료 AI 패키지 상품 개발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이들 의료 AI 얼라이언스(Alliance)는 각사별 의료 AI 솔루션 간 호환성을 높이고, 의료기관 규모 및 전문 진료과목 등을 고려해 차별화된 상품을 구성하기 위해 지속 협력하기로 했다. 그밖에 의료 AI 전문 협의체를 마련해 의료 AI 생태계를 조성하고, 국내 의료 AI 산업 활성화를 위해 공동 노력하겠다는 취지다.

장민홍 루닛 최고사업책임자는 "이번 업무협약은 국내 의료 AI 생태계 조성과 의료 AI 산업 활성화를 위해 관련 기업들이 힘을 한 데 모으기로 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며 "앞으로도 환자들이 AI를 통해 한 차원 높은 의료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도록 보다 다양한 협업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