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암젠, 종근당과 골다공증약 '프롤리아' 공동 판매

입력 2017-09-13 15:23 수정 2017-09-28 14:12

바이오스펙테이터 천승현 기자

암젠코리아는 종근당과 골다공증치료제 '프롤리아'(성분명 데노수맙)을 공동판매하는 코프로모션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암젠코리아는 종합병원에서, 종근당은 준종합병원과 의원급 의료기관에서 프롤리아의 영업과 마케팅을 담당한다.

프롤리아는 생물학적제제의 골다공증치료제로 6개월에 1회 투여하는 피하주사제다. 지난해 11월 국내 출시됐다. 프롤리아는 장기 치료 시에도 일관된 안전성 프로파일과 우수한 골절 예방 효과와 골밀도 개선 효과를 임상시험에서 입증했다.

이번 공동판매 체결을 계기로 암젠의 기술력과 종근당의 영업력을 결합해 프롤리아의 국내 시장 확대에 시너지 역할을 할 것으로 양사는 기대했다.

노상경 암젠코리아 대표는 “양사가 가진 강점과 역량을 결합해 국내 제약산업의 지속적인 발전과 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수 있는 길을 모색하겠다"라고 말했다.

김영주 종근당 대표는 “이번 프롤리아 코프로모션 계약을 통해 골다공증 혁신 신약을 종근당 제품군에 새롭게 포함시킴으로써 국내 근골격계 시장에서의 입지를 더욱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고 강조했다.

▲김영주 종근당 대표(왼쪽)와 노상경 암젠코리아 대표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 댓글영역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