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크리스탈지노믹스, 대웅제약과 ‘아셀렉스’ 판매계약

입력 2018-03-13 09:11 수정 2018-03-13 10:23

바이오스펙테이터 장종원 기자

300병상 미만 독점판매로 고성장 기대

크리스탈지노믹스는 국내 22호(바이오벤처 1호) 골관절염치료 신약, 아셀렉스(Acelex, 성분명 폴마콕시브)의 국내판권계약을 대웅제약과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판매 계약 체결을 통해 300병상 미만의 병·의원은 대웅제약이, 300병상 이상의 병·의원은 동아에스티가 영업을 담당하게 된다. 크리스탈은 국내 전문의약품 영업 노하우를 가진 대웅제약과 동아에스티와의 판매 제휴로 아셀렉스의 고성장을 기대하고 있다.

아셀렉스는 염증과 통증을 유발하는 COX-2만을 선택적으로 저해하는 조직선택적 COX-2저해제(Tissue-selective COX-2 inhibitor)로써 개발된 골관절염치료제다. 아셀렉스는 임상 3상 시험에서 대조약물인 화이자의 쎄레브렉스(성분명 쎄레콕시브)보다 골관절염 증상 지표 중 신체기능 점수를 더 빠르게 개선하는 우월성을 입증했다.

크리스탈의 조중명 대표는 "이번 계약은 아셀렉스가 우수한 신약임을 다시 한번 인정받은 것"이라며 "전문의약품 영업·마케팅 의 최강자인 대웅제약 및 동아에스티와 상호 협력을 통해 아셀렉스의 신속한 시장확대를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대웅제약 이종욱 부회장은 “이번 계약으로 양사는 아셀렉스가 골관절염 치료 비스테로이드 소염제 시장에 있어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까지 인정받는 제품으로 거듭날 수 있게 최선을 다하겠다”며 ,“대웅제약은 추후에도 오픈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바이오벤처와 전략적 제휴 관계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