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유영제약 'first-in-human' HGF 항체, 임상1a상 결과는?

입력 2018-06-25 10:33 수정 2018-06-26 13:26

바이오스펙테이터 김성민 기자

이 기사는 유료회원만 이용할 수 있는 BioS+ 기사입니다.
이지연 삼성서울병원 교수, 22명 불응성(refractory) 고형암 환자 대상으로 NOV1105(YYB101) 약물증량 임상1a상 결과 발표..."약물투여시 혈청내 HGF 감소효과 확인, 부작용 이슈 없어...내년 하반기 임상1b/2상 돌입 계획"

▲이지연 삼성서울병원 교수

"임상적으로 HGF(hepatocyte factor) 후보물질이 HGF/c-Met axis를 저해한다는 패러다임에 고정돼서 생각하면 HGF 중화 항체의 약물효과를 정확하게 이해하기가 쉽지 않다. 유영제약의 ‘first-in-human’ HGF 항체 후보물질의 임상1a상 임상에서 약물증량을 한 결과, NOV1105(YYB101)가 HGF 수치를 억제하는 효과를 확인했다. 특히 반응성이 우수했던 암환자에서 약물반응 지속기간이 길었다. 향후 mesenchymal subtype 조절 등 다양한 바이오마커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지연 삼성서울병원 교수는 지난 22일 항암신약단의 지원으로 유영제약이 개발하고 있는 NOV1105의 임상1a상 결과를 처음으로 공개했다. 해당 후보물질은 현재 17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하는 dose-expansion 임상1b상 단계에 있다. 이 교수는 이날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제44회 대안암학회(KCA, Krorean cancer assiocation)'의 국가항암신약개발사업단 심포지엄(National OncoVenture symposium)에서 임상결과를 발표했다.

NOV1105(YYB101)는 HGF 결합 인간 IgG4 단일클론항체다. NOV1105은 보체의존적 세포독성(CDC, complement-dependent cytotoxicity), 항체의존적 세포독성작용(ADCC, Antibody-dependent cell-mediated cytotoxicity)이 없으며, 타깃 결합력은 6.9pM이다.

HGF는 리간드로 α, β chain으로 구성되며, 이중 α chain이 c-Met에 결합해 신호전달과정을 활성화한다. HGF는 간엽세포(mesenchymal cell)에서 주로 분비하며 세포 성장, 형성, 운동성 등 다양한 기능에 관여하고, 암에서 종양발달에 핵심적인 역할을 하는 인자다. HGF는 여러 암종에 걸쳐 발현하고 있으며, 좋지않은 예후와도 높은 상관성을 가진다.

이 교수는 "그러면 왜 이제까지 수많은 c-Met 타깃 신약이 실패했을까? 가장 주목받는 이론은 c-Met이 다른 인자와 cross-talk한다는 개념"이라며 "가장 먼저 시도된 암젠의 HGF 항체인 '리로투무맙(rilotumumab)'의 경우 c-Met 과발현 환자를 스크리닝 했고, 오히려 생존기간(OS)에서 유의미한 차이가 없거나 높은 부작용을 보이는 케이스도 있었다"고 말했다. 암젠은 리로투무맙의 임상을 중단했다....

이 기사는 유료회원만 이용할 수 있는 BioS+ 기사입니다.
유료회원이시면 로그인 해주시고, 유료회원가입을 원하시면 클릭 해주세요.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