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옵티팜, 코스닥 입성 위한 공모절차 개시.."9월 상장"

입력 2018-08-16 10:12 수정 2018-08-16 10:12

바이오스펙테이터 장종원 기자

증권신고서 제출..공모희망가 1만~1만2000원..294억~353억원 모집 예정

백신 및 이종장기 연구개발기업 옵티팜이 오는 9월 코스닥 상장을 목표로 공모절차에 돌입했다.

옵티팜은 지난 14일 한국거래소와 금융감독원에 증권신고서를 제출했다고 16일 밝혔다. 옵티팜은 지난 6월 코스닥 상장을 위한 예비심사를 신청해 이달초 통과했다.

옵티팜의 공모희망가는 1만~1만2000원으로 총 공모금액은 희망가 밴드 기준 294억~353억원이다. 9월 5~6일 양일간 수요예측을 거쳐 공모가를 확정한 후 9월 10~11일까지 청약을 받는다. 이를 통해 9월 중 코스딕 시장에 상장한다는 계획이다. 대표 주관사는 NH투자증권이다.

옵티팜은 기존 ▲동물질병진단 사업 ▲박테리오파지 사업 ▲동물약품 사업을 바탕으로 한 R&D 투자로 고부가가치 바이오 신사업분야인 ▲인체용백신사업, ▲이종장기사업 진출을 꾀하고 있다.

옵티팜은 VLP(바이러스 유사입자) 백신을 기반으로 기존 백신보다 생산성이 개선된 효율적인 백신생산 시스템을 개발하는데 성공했다. 이러한 효율적인 대량생산 시스템을 기반으로 저개발도상국에 자궁경부암(HPV) 예방백신을 공급할 계획이다.

옵티팜은 지난 10여년동안 장기이식용 무균돼지를 개발했고 최근에는 CRISPR-Cas9(유전자편집)기술을 이용해 인체에 장기이식하는데 문제가 되는 면역거부반응 인자들을 제거하는데 성공했다. 형질전환 무균 미니돼지를 이용해 장기를 공급할 수 있는 이종장기 개발사업은 현재 부족한 장기를 공급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으로 평가받고 있다. 옵티팜은 이러한 기반 기술을 활용하여 이종피부, 이종각막, 당뇨병 치료용 이종췌도 제품을 개발 중이다.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