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한국-벨기에, 첫 제약·바이오컨퍼런스 개최

입력 2018-09-28 15:35 수정 2018-09-28 15:35

바이오스펙테이터 장종원 기자

11월 8·9일 브뤼셀서 개최..파이프라인 공유, 라이센싱, 공동 개발·투자 등 오픈이노베이션 무대 마련..참가기업 모집

한국과 벨기에의 바이오제약산업을 소개하고 교류하는 자리가 처음으로 열린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오는 11월 8, 9일 벨기에 브뤼셀에서 ‘한-벨기에 제약·바이오컨퍼런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와 주벨기에유럽연합대사관이 주최하고 한국제약바이오협회와 코트라 브뤼셀무역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공동주관하는 행사다.

이번 컨퍼런스는 협회가 처음으로 시도하는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 행사다. △벨기에의 제약 산업 육성 정책 벤치마킹 △양국 간 우수 파이프라인 발굴 및 공유, 공동 연구개발 및 투자협력 가능성 확인 △양국 기업 간 실질적 협력 파트너 모색을 위해 마련됐다.

협회 관계자는 “벨기에는 임상시험과 신약개발 부문에서 세계적 수준의 경쟁력을 보유하고 있는 국가”라면서 “유럽시장 진출시 전략적 교두보로서의 가능성을 진단하는 의미있는 행사인 만큼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8일 컨퍼런스는 △한국 제약·바이오산업 육성 및 지원정책 (한국 보건복지부)발표를 시작으로 △벨기에 R&D 정책현황 및 추진방향 (벨기에 연방의약품청) △글로벌 Open Innovation 시대 –한국 제약·바이오산업의 현황과 전망-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한국 참가기업 사례 발표 (한국 기업) △벨기에 참가기업 사례 발표(벨기에 기업) △유레카 재정지원 신청안내 (한국산업기술연구원 유럽사무소) △B2B 상담회 순으로 진행된다. 9일에는 바이오클러스터, 벨기에 대표 제약사, 대학병원을 잇달아 방문할 예정이다.

협회는 보건복지부, 한국보건산업진흥원, 국내 기업, 의료기관 및 투자자 등으로 구성되는 대표단을 꾸려 벨기에를 방문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협회는 참가기업을 모집한다.

(참가 문의 :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이지민 연구원, zzeemin@kpbma.or.kr, 02-6301-2159)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