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툴젠, 호주 Vivazome과 엑소좀 기반 치료제 공동연구

입력 2019-08-27 15:11 수정 2019-08-27 15:23

바이오스펙테이터 조정민 기자

유전자 교정기술 적용한 세포에서 치료용 엑소좀 생산, 신약개발 활용

툴젠은 27일 호주의 엑소좀 기반 치료제 개발기업인 'Vivazome Therapeutics Pty Ltd.'와 엑소좀 생산성 향상을 위한 유전자 교정기술 등을 위해 공동연구 개발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을 통해 툴젠은 유전자 교정기술을 특정 세포에 적용함으로써 특성과 함량이 선택적으로 변화된 엑소좀을 생산하고 이를 Vivazome이 분석, 치료제 개발에 활용할 예정이다.

계약에는 Vivazome과 공동연구개발을 통해 발생하는 인간 치료용 엑소좀 제품 개발 및 상용화에 대한 지적재산권(IP)과 툴젠의 유전자교정 기술에 대한 라이센스를 부여할 수 있는 옵션이 포함돼 있다.

Vivazome의 최고기술책임자인 David Haylock 박사는 "유전자교정 기술 분야를 선도하고 있는 툴젠과 치료제를 개발할 수 있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이재영 툴젠 치료제 1 연구소장은 "엑소좀은 치료 잠재력이 뛰어나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분야"라며 "Vivazome과 함께 향상된 엑소좀 기반 치료제 개발 과 이를 가속화할 수 있는 유전자교정 세포를 개발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종문 툴젠 대표는 "툴젠의 유전자교정 플랫폼을 다양한 분야에 확장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