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에스씨엠생명과학, IPO 연기 결정.."코로나19 여파"

입력 2020-03-20 14:25 수정 2020-03-20 14:25

바이오스펙테이터 장종원 기자

국내외 시장이 안정화되는 시점 고려해 상장 재추진 예정

에스씨엠생명과학(SCM생명과학)이 20일 코스닥 상장 철회신고서를 제출하고 기업공개(IPO) 계획을 연기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자본시장 침체로 기업가치가 저평가될 것을 우려한 결정이다.

SCM생명과학은 지난 2월 코스닥 상장을 위한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고 기업공개(IPO)를 추진해왔다.

SCM생명과학 관계자는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전 세계적으로 경제 및 금융 위기가 지속됨에 따라, 회사의 가치를 적절히 평가 받기 어려운 측면 등 제반 여건을 고려해 남은 상장 일정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면서 "시장이 안정화될 때까지 상장 일정을 연기하고 추후 다시 증권신고서를 제출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SCM생명과학은 지난 1월 코스닥 상장 예비심사를 승인 받았으며, 이로부터 6개월 뒤인 올해 7월까지 상장을 완료하는 일정으로 기업공개(IPO)를 재추진할 수 있다. 회사는 추후 시장 상황을 신중하게 검토하고 상장 재도전 시기를 결정할 계획이다.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