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셀트리온헬스케어, 브라질서 '허쥬마' 등 연이어 수주

입력 2020-10-14 09:42 수정 2020-10-14 10:53

바이오스펙테이터 서윤석 기자

브라질 공공시장에 1년간 ‘허쥬마’ 공급예정 및 ‘트룩시마’ 브라질 주정부 입찰서 수주 성공..“항암제 시장 확대"

셀트리온헬스케어가 중남미 최대 바이오제약 시장인 브라질에서 ‘허쥬마(trastuzumab)’와 ‘트룩시마(rituximab)’의 수주에 연이어 성공하며 시장을 확대하고 있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13일 브라질에서 ‘허쥬마’와 ‘트룩시마’의 수주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다수의 글로벌 제약사들이 참여한 브라질 최대 규모의 트라스투주맙 연방정부 입찰에서 셀트리온헬스케어가 수주에 성공한 것. 계약에 따라 셀트리온헬스케어는 향후 1년 간 브라질 트라스투주맙 시장의 약 40%에 해당하는 공공시장에 ‘허쥬마’를 공급한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지난주 브라질 주정부 입찰 가운데 규모가 가장 큰 상파울루 입찰에서 ‘트룩시마’의 수주에 성공했다. 이로써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올해 총 6개 주정부 입찰에 승리하면서 브라질 시장을 확대하고 있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허쥬마’, ‘트룩시마’ 수주를 통해 브라질 내 항암제 포트폴리오를 강화한 만큼 지속적인 처방 확대를 목표로 공격적인 마케팅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셀트리온헬스케어 관계자는 “유럽, 미국에 이어 최근에는 중남미, 아시아 등 바이오의약품 시장에서도 입찰 수주 및 의약품 처방 확대가 지속되면서 바이오시밀러의 리딩 포지션을 구축해 나가고 있다”며 “앞으로 ’램시마SC’ 유럽 출시국 확대 및 주요 3개 제품 글로벌 직판 확대 등 글로벌 바이오의약품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 이를 발판 삼아 성장세를 이어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