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앨라일람, 펩티드림과 ‘22억弗 딜'..“siRNA-접합체 발굴”

입력 2021-08-03 10:44 수정 2021-08-03 17:09

바이오스펙테이터 노신영 기자

이 기사는 '프리미엄 뉴스서비스 BioS+' 기사입니다.
리간드-수용체 상호작용 통한 siRNA 약물전달 파이프라인 확보..간 외(Extrahepatic) 체내 광범위 조직 타깃

RNAi 치료제 개발회사 앨라일람(Alnylam)은 지난달 29일(현지시간) 일본의 펩타이드 발굴회사 펩티드림(PeptiDream)과 ‘펩타이드-siRNA 접합체(peptide-siRNA conjugates)’ 파이프라인 확보를 위해 22억달러 규모의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계약에 따라 엘라일람은 펩티드림에 계약금 및 연구자금을 지급한다. 계약금 규모는 밝히지 않았다. 다만, 엘라일람은 개발, 허가 및 상업화 마일스톤으로 총 22억달러(2440억엔)를 펩티드림에 지급할 예정이다. 또한 펩티드림은 상업화된 앨라일람의 제품 매출액에 따른 한자릿수의 로열티를 받게된다.

펩티드림은 이에 앞서 이틀전인 27일 다케다(Takeda)와 기존에 체결한 약물개발 파트너십을 확장하며, 35억달러 규모의 중추신경계(CNS) 타깃 만성 퇴행성신경질환 신약개발 파트너십을 추가로 체결했다. 펩티드림은 지난해 12월 다케다와 신경근육질환 신약개발 파트너십을 체결했는데 이를 확장한 딜이었다.

앨라일람은 이번 펩티드림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특정 세포 및 조직의 수용체와 상호작용할 수 있는 펩타이드를 선별, 해당 펩타이드를 활용한 펩타이드-siRNA 접합체 후보물질을 발굴할 계획이다. 간을 제외한 체내 타깃부위에 수용체-펩타이드 상호작용을 통한 자사의 siRNA 약물전달을 위해서다....

'프리미엄 뉴스서비스 BioS+'는 독자들에게 가치(value)있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추가내용은 유료회원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시면 로그인 해주시고, 회원가입을 원하시면 클릭 해주세요.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