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넥스아이, pre시리즈A 40억..“면역항암제 개발”

입력 2021-12-22 09:55 수정 2021-12-22 09:55

바이오스펙테이터 서윤석 기자

DSC인베스트먼트, 대웅제약 등 참여..면역항암제 불응성 인자 타깃 항체 개발

차세대 면역항암제 개발 기업 넥스아이가 22일 Pre시리즈A로 40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DSC인베스트먼트, 슈미트, 하나벤처스, 대웅제약 등이 참여했다. DSC인베스트먼트의 자회사 슈미트는 지난 8월 시드 투자와 함께 팁스과제 선정을 도왔으며, 이번 후속 투자에도 참여했다. 대웅제약은 전략적 투자자로서 향후 넥스아이와 공동연구 등의 협력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넥스아이는 투자금을 면역항암제 신약 파이프라인인 ‘NXI-101’과 ‘NXI-201’의 연구개발에 사용할 예정이다.

넥스아이는 독자 구축한 플랫폼 기술을 바탕으로 면역항암제 불응성 유도 인자를 다수 발굴했으며 이를 타깃하는 항체 신약을 개발하고 있다. 넥스아이는 면역항암제에 반응하지 않는 암 환자들을 대상으로 단독 또는 병용투여를 계획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기존 면역항암제의 낮은 반응률 한계를 극복하는 것이 목표다.

윤경완 넥스아이 대표는 “이번 투자를 계기로 우수한 인재를 적극 영입해 면역항암제 연구개발에 속도를 낼 것”이라며 “내년부터는 해외 파트너링에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넥스아이는 올해 4월 설립된 바이오 벤처기업으로 지놈앤컴퍼니에서 최고과학책임자(CSO)로 면역항암제 개발을 주도한 윤경완 대표와 김태우 고려대의대 교수가 최고기술책임자(CTO)로 공동 창업했다.

한편, 넥스아이는 이달 초 국가신약개발사업(KDDF) 과제에 선정되는 등 설립 8개월여 만에 4개의 국가과제에 선정됐다.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