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루닛, 올해 상반기 매출 55억..“전년대비 290%↑”

입력 2022-08-12 15:13 수정 2022-08-12 15:13

바이오스펙테이터 김성민 기자

2분기 매출은 25억, 전년비 190% 증가

의료 인공지능(AI) 기업 루닛(Lunit)은 올해 상반기 연결기준 매출액이 54억7800만원을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상반기 매출은 전년동기 14억200만원 대비 290% 증가했다. 해외매출 비중도 66.8%에서 84.5%로 늘어났다.

2분기 매출액은 25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190% 증가했다.

루닛은 암진단 AI 영상분석 솔루션 '루닛 인사이트(Lunit INSIGHT)' 제품을 GE헬스케어, 필립스, 후지필름과 등 글로벌 의료기기 기업을 통해 전세계 600개 이상의 의료기관에 공급하고 있다. 항암제 치료효능을 에측하는 AI 바이오마커 플랫폼 '루닛 스코프(Lunit SCOPE)' 제품을 개발하고 있으며, 미국 액체생검 가던트헬스(Guardant Health)와 독점적 사업계약을 맺는 등 제품의 빠른 출시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서범석 루닛 대표는 "상반기 해외 매출이 증가함에 따라 지난해 전체 매출의 82.5%를 상반기에 달성하게 됐다"며 "특히 하반기에는 건강검진 수요가 증가하고, 파트너사들의 제품 주문이 확대되는 만큼 매출 상승폭이 확대될 전망"이라고 말했다.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