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메디포스트, 고효율 줄기세포 폐질환 사용 특허 취득

입력 2017-09-13 15:14 수정 2017-09-13 15:14

바이오스펙테이터 천승현 기자

메디포스트는 현재 개발 중인 고효율 줄기세포 배양 기술의 상용화에 관한 국내 특허를 취득했다고 13일 공시했다.

특허의 명칭은 ‘증식력 및 분화능이 개선된 간엽줄기세포를 포함하는 폐질환 예방 또는 치료용 약학적 조성물’이다. 고효율 줄기세포 배양 기술을 활용해 만든 약학적 조성물이 폐조직 및 폐혈관 재생에 효과가 있다는 것을 입증하는 기술을 발굴하고 관련 특허를 취득했다.

메디포스트는 최근 줄기세포의 기능과 품질을 향상시키고 생산 원가는 절감하면서 유효 기간을 늘릴 수 있는 고효율 줄기세포 기반 기술을 확보하고 이 기술을 '스멉셀(SMUP-Cell)’이라고 명명했다. 줄기세포 크기가 작을수록 효과가 높은데, 스멉셀은 크기가 작은 세포를 추출해 배양하는 기술이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메디포스트가 스멉셀을 이용한 구체적 질병의 치료 효과에 대해 이론적으로 검증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금까지 메디포스트는 고효율 줄기세포를 배양하는 기술에 대해서만 국내와 미국, 호주에서 특허를 취득했다.

메디포스트 관계자는 "스멉셀’을 활용하면 기존 줄기세포에 비해 수율이 증가하기 때문에 지금까지 치료 효율이 낮았던 난치성 질환 치료제 개발이 가능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 댓글영역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