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바이킹, NAFLD 치료제 임상2상 발표 "주가 87.3% 급등"

입력 2018-09-20 07:39 수정 2018-09-20 20:25

바이오스펙테이터 김성민 기자

이 기사는 유료회원만 이용할 수 있는 BioS+ 기사입니다.
VK2809 갑상선 수용체-β 작용제, NAFLD 환자 대상 임상 2상서 투여 12주후 1차, 2차 충족점 모두 유의미한 효능 확인..."경쟁사 마드리갈 대비 동등 이상 효능 갖는다"

▲Viking Therapeutics, Inc. Common Stock (VKTX), 나스닥 홈페이지 자료

바이킹 테라퓨틱스(Viking Therapeutics)가 비알코올성지방간질환(NAFLD) 치료제 후보물질이 임상 2상에서 1차, 2차 충족점에 모두 도달했다고 지난 18일 발표했다. 긍정적 임상결과를 발표한 바이킹의 주가는 전날 대비 87.3% 급등했다.

VK2809는 갑상선 수용체-β(TR-β, thyroid receptor beta) 작용제다. 바이킹은 우선 간 질환을 타깃하며, NAFLD의 한 유형인 비알코올성지방간염(NASH) 치료제로도 개발할 계획이다. 또한 고콜레스테롤혈증(hypercholesterolemia) 등 지질질환(lipid disorders) 치료제로도 개발하고 있다.

임상 2상은 총 45명의 NAFLD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환자에게 무작위로 10mg VK2809를 매일(n=16) 혹은 격일(n=15)로 투여했으며, 대조약(n=14)을 투여했다(NCT02927184).

1차 충족점으로 약물 투여 12주후 LDL 콜레스테롤(LDL-C) 수치를 평가했다. 그 결과 VK2809 환자군은 대조군 대비 LDL-콜레스테롤이 20% 이상 감소했다. 동맥경화 관련 아포지단백(ApoB), 지방단백질(lipoprotein) 등 다른 지질수치도 유의미하게 떨어졌다.

다음 2차 충족점인 지방간 지표에서도 유의미한 결과를 확인했다. 지방간 MRI-PDFF 이미징 바이오마커를 사용했다. 간지방 변화 중간값은 VK2809 매일 투여한 환자에서는 56.5%, 격일로 투여한 환자는 59.7%, 대조군은 8.9% 감소했다. 지방간이 30% 이상 줄어든 비율은 VK2809 매일 투여한 환자에서는 90.9%, 격일로 투여한 환자는 76.9%, 대조군은 18%였다. 또한 VK2809 투여 환자에서 지방간이 50% 이상 줄어든 반응률은 61~73%로 나타났다....

이 기사는 유료회원만 이용할 수 있는 BioS+ 기사입니다.
유료회원이시면 로그인 해주시고, 유료회원가입을 원하시면 클릭 해주세요.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