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티앤알바이오팹, 3D 프린팅 의료기기 베트남 허가

입력 2019-01-31 10:42 수정 2019-01-31 10:42

바이오스펙테이터 장종원 기자

두개악안면골성형재료 티앤알메쉬(TnR Mesh) 18개 품목..현지 기업 통해 유통 계획..동남아시장 진출 가속화

티앤알바이오팹이 3D프린팅 의료기기의 동남아 시장 진출 교두보를 마련했다.

3D 바이오프린팅 전문 기업 티앤알바이오팹은 자체 개발한 3D 프린팅 의료기기(두개악안면골성형재료) 제품의 베트남 품목 허가를 획득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번에 허가 받은 티앤알메쉬(TnR Mesh)는 두개악안면의 외상 또는 수술 등으로 인한 결손 부위를 재생/재건하는 인공지지체(임플란트)로 모두 18가지의 모델로 구성돼 있다. 티앤알메쉬는 특히 생분해성 생체 재료를 3D 프린팅 기술로 제작한 것으로 수술 중 성형이 쉽고, 수술 후 환자의 후유증이나 부작용이 적은 것이 특징이다.

티앤알바이오팹은 이번 베트남 최초 품목허가로 동남아 시장 진출 물꼬를 텄다. 티앤알바이오팹은 지난해 베트남 현지 의료기기 유통 전문 기업과 공급계약을 체결했으며 이번 성과를 바탕으로 베트남 시장 진출을 본격화한다는 전략이다.

베트남은 인구가 많고 경제가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을 뿐 아니라, 현재 자국의 의료 시스템을 개선하고 질적 향상을 이루기 위한 정부 정책이 적극적으로 추진되고 있다. 건강보험 확대, 의료 인프라 구축, 헬스케어 등 보건의료의 다각적인 분야에서 높은 수요가 발생하고 있어 티앤알바이오팹의 베트남 시장 진출은 회사의 경쟁력을 더욱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회사 관계자는 "향후 수출 품목을 더욱 확대하고 글로벌 시장을 넓히기 위해 매진할 계획"이라며, "현재 태국, 필리핀, 말레이시아 등 동남아 각국의 인·허가 획득도 추진 중이며, 베트남을 거점 삼아 동남아시아 시장을 더욱 확장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티앤알바이오팹(T&R Biofab)은 3D 바이오프린팅 기술을 활용한 생물학적 제제 및 의료용 기기 제조 기업으로 지난 2013년 설립됐다.

주요 제품은 △3D 바이오프린팅 기술을 기반으로 한 생분해성 의료기기 △조직·장기 바이오프린팅을 위한 바이오잉크 △체외 시험을 위한 오가노이드(Organoid, 장기유사체) △3D 프린팅 세포 치료제 △3D 바이오프린팅 시스템 등이다. 작년 11월 코스닥시장에 상장했다.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