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애브비, PSP 대상 '타우 항체신약' "임상중단"

입력 2019-07-28 20:45 수정 2019-07-29 07:20

바이오스펙테이터 김성민 기자

이 기사는 '프리미엄 뉴스서비스 BioS+' 기사입니다.
진행성핵상마비 환자 대상 ABBV-8E12 임상2상 중단결정...알츠하이머병 환자 대상 임상은 계속 진행

진행성핵상마비(PSP) 환자를 대상으로 한 타우 항체의 임상이 좌절됐다. 퇴행성뇌질환을 타깃한 타우 항체의 첫 임상중단 소식인 만큼, 업계는 이번 결과에 '실망스럽다'는 반응이다.

애브비는 지난 26일 투자자를 대상으로 하는 2분기 실적발표 자리에서 진행성핵상마비 환자에게 'ABBV-8E12(C2N-8E12)'를 투여하는 임상2상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반면 초기 알츠하이머병 환자를 대상으로 ABBV-8E12를 투여하는 임상은 계속된다.

애브비는 2016년 진행성핵상마비 환자(NCT02985879, PSP scale score: 20~25)와 알츠하이머병 환자(NCT02880956, MMSE: 23~30, CDR: 0.5)를 대상으로 임상2상을 시작했다. 애브비는 진행성핵상마비 환자를 대상으로 연장 코호트 임상을 진행하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결정을 내렸다.

진행성핵상마비 환자와 알츠하이머병 환자는 공통적으로 뇌에서 타우병리 현상이 일어난다. 아밀로이드와 타우 병리증상이 함께 일어나는 알츠하이머병과는 다르게, 진행성핵상마비는 타우병리 현상이 두드러지게 나타나 타우 약물의 효과를 테스트하기 용이하다. 또한 미국내 진행성핵상마비 환자는 약 2만명으로 희귀질환에 속해 규제적 이점이 있어, 여러 제약사는 두 적응증 모두에서 타우 항체를 테스트하고 있다. 다만 병리 타우의 종류는 차이가 있다. 진행성핵상마비 환자는 4R 타우, 알츠하이머병 환자는 3R+R4 타우가 주로 있다....

'프리미엄 뉴스서비스 BioS+'는 독자들에게 가치(value)있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추가내용은 유료회원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시면 로그인 해주시고, 회원가입을 원하시면 클릭 해주세요.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