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아이비스, '신규 IMiD 약물' AD모델서 "신경염증 낮춰"

입력 2022-03-07 13:49 수정 2022-03-31 16:34

바이오스펙테이터 김성민 기자

이 기사는 '프리미엄 뉴스서비스 BioS+' 기사입니다.
전임상 모델서 "아밀로이드베타(Aβ) 병리 무관" 뇌 신경염증 낮춰 인지저하 개선..아이비스 "내년말 AEV103 美 IND 제출 예졍"

▲doi: 10.1002/alz.12610

아이비스 바이오(AevisBio)가 리드프로그램인 신규 면역조절약물(immune modulatory drug, IMiDs)이 알츠하이머병 모델에서 아밀로이드베타(Aβ) 병리와는 무관하게 뇌 신경염증(neuroinflammation)을 줄이고, 인지저하를 개선한 결과를 공개했다.

아이비스는 나이젤 그레이그(Nigel H. Greig) 미국 국립보건원(NIH) 연구팀과 공동연구를 통해 진행했으며, 이번 연구결과는 미국 알츠하이머병 협회(AA)에서 발간하는 저널 알츠하이머병·디멘시아(Alzheimer’s & Dementia)에 게재했다고 7일 밝혔다.

아이비스는 해당 신규 면역조절약물을 알츠하이머병, 파킨슨병 등 신경질환 치료제로 이용하는 것에 대한 독점권리를 라이선스인(L/I)한 바 있다. 또한 아이비스는 2019년부터 공동연구(CRADA)를 통해 신경퇴행성 전임상 모델에서 신규 면역조절약물을 평가해오고 있다.

이번에 발표한 새로운 IMiD 화합물은 포달리도마이드(pomalidomide) 유도체 ‘AEV103(3,6’-dithiopomalidomide, 3,6’-DP)’이며, 아이비스에 따르면 인비트로 스크리닝을 통해 신경염증에 핵심적인 TNF-α를 줄이는 물질을 선정한 것이다....

'프리미엄 뉴스서비스 BioS+'는 독자들에게 가치(value)있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추가내용은 유료회원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시면 로그인 해주시고, 회원가입을 원하시면 클릭 해주세요.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