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올릭스, '570억 규모' 3자배정 CPS 발행 결정

입력 2022-05-23 18:00 수정 2022-05-23 18:00

바이오스펙테이터 서윤석 기자

연구 및 임상개발에 사용

올릭스는 23일 이사회에서 총 570억원 규모의 제3자배정 전환우선주(CPS) 발행을 통한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두건의 공시를 통해 밝혔다.

공시에 따르면 올릭스는 전환우선주 221만527주를 발행해 총 420억원 규모의 3자배정 유상증자를 진행한다. 해당 유상증자에는 화인자산운용, 케이비인베스트먼트, IMM인베스트먼트, 컴퍼니케이, 솔리더스인베스트먼트 등이 참여한다.

추가로 올릭스는 전환우선주 78만9481주를 발행해 총 150억원 규모의 3자배정 유상증자를 진행한다. 해당 유상증자에는 수성자산운용, 웰컴자산운용, 포커스자산운용, 신한캐피탈 등이 참여한다.

주당 발행가액은 1만9000원으로 기준주가 2만1096원 대비 10% 할인한 가격이다. 납입일은 5월 31일이며 발행일로부터 1년간 보호예수된다.

올릭스는 유상증자로 확보한 자금을 연구와 임상개발에 사용할 계획이다.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