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이오스펙테이터

기사본문

Seagen ‘딜 계속..’, EGFR ‘γδ T engager’ 7억弗 사들여

입력 2022-09-27 12:32 수정 2022-09-27 12:34

바이오스펙테이터 김성민 기자

이 기사는 '프리미엄 뉴스서비스 BioS+' 기사입니다.
비임상 단계 EGFR 타깃 ‘Vγ9Vδ2 T세포’ 인게이저 계약금 5천만弗..씨젠 머크 ‘피인수설’ 가운데서도 계속해서 포토폴리오 다각화

항체약물접합체(ADC) 대표 회사 씨젠(Seagen)이 미국 머크(MSD)와의 인수딜 소문이 몇달째 이어지는 가운데, 이에 아랑곳하지 않고 새로운 에셋을 사들이며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하는 움직임을 이어나간다.

이번에 씨젠이 확보한 것은 감마델타 T세포(gamma delta T cells, γδ T)를 타깃하는 T세포 인게이저(T cell engeger)로 전임상 에셋에 계약금 5000만달러를 베팅한다. 지금까지 치료제 개발에 이용된 αβ T세포와는 다른 타입인 감마델타 T세포를 타깃하는 새로운 접근법이 기존 T세포 인게이저가 가진 한계를 극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평소와 같은 씨젠의 움직임에 인수딜 가능성이 흐려진 것이 아니냐는 해석까지 나오지만, 어쨌든 씨젠으로서는 차세대 이중항체 분야까지 범위를 넓히고 있다. 당장 올해 중반만해도 머크가 씨젠을 400억달러에 인수하려한다는 구체적인 규모까지 언급됐지만, 업계에 따르면 두 회사가 가격합의를 하지 않으면서 딜이 정체돼 있다.

지금까지 씨젠은 ADC에 분야를 한정하지 않고 저분자화합물 HER2 TKI ‘투카티닙(tucatinib)’을 총규모 6억달러 넘게 주고 인수했으며, 최근에는 면역항암제 분야로도 활발한 투자를 이어나가고 있다....

'프리미엄 뉴스서비스 BioS+'는 독자들에게 가치(value)있는 기사를 제공합니다.
추가내용은 유료회원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시면 로그인 해주시고, 회원가입을 원하시면 클릭 해주세요.
카카오스토리로 기사 공유하기